2013 방콕여행 2일차 – 루엔 누아드(ruen nuad) 마사지

— 2013년 7월 13일날 여행한 이야기 입니다. —   호텔에서 무료 애프터눈 티타임을 즐기고 나서 다음 일정은 마사지 받으러 가기! 방콕에 온 목적 중 하나가 마사지인데, 거의 하루에 한번 꼴로 마사지를 받는 것이 목적이다ㅋㅋㅋ 첫날은 한국 관광객에세 유명한 라바나에서 마사지를 받았는데, 둘째날은 한국 관광객에게는 그다지 알려지지 않은 루엔누아드 라는 곳으로 예약했다. 여기는 ‘방콕느낌’ 이라는 방콕 여행책을 통해 알게 된 곳인데, 저자의 표현을 빌리자면 꺾기가 예술인 곳이라고 한다. 검색해봐도 우리나라 사람들의 후기가 그리 많지 않다. 그래도 몇 안되는 후기들은 대부분 만족감을 보여주고 있었다. 홈페이지는 아직 없고, 대신 페이스북 페이지가 있다. 페이스북을 보면 생각보다 많은 외국 관광객들의 흔적을 볼 수 있다. https://www.facebook.com/ruennuadmassage 가격은 태국 전통마사지가 1시간에 350바트, 1시간30분에 500바트, 2시간에 600바트 이다. 라바나보다는 조금 저렴한 가격. 예약은 이메일을 통해 예약했다. [email protected] 페이스북을 보니 페이스북을 통해서 예약하는 사람들도 꽤 있는 듯 하던데, 페이스북을 통한 예약은 이유없이 조금 찝찝해서 메일로 예약했다. 별다른 양식이 없어서 아주 간단하게 메일을 보냈다. Hello. I would like to make … 더 보기 “2013 방콕여행 2일차 – 루엔 누아드(ruen nuad) 마사지”

2013 방콕여행 1일차 – 라바나(Lavana) 마사지

— 2013년 7월 12일날 여행한 이야기 입니다. — 여행 첫째날은 비행기 타고 방콕 도착해서 숙소에 짐 풀고 끝이어서, 실질적으로 여행을 시작한 둘째날을 여행 1일차라고 생각하고 글을 쓰려고 한다. 방콕 여행의 시작은, 태국 하면 떠오르는 것 중 하나인 마사지로 시작했다.ㅎㅎ 처음 여행 계획을 짤 때는 여행의 시작을 마사지로 하려고 한건 아니었다. 그런데 라바나 마사지에 대해 찾아보니 아침에 받아야 여러가지 혜택이 있었고, 동선을 고려하다 보니 첫번째 숙소 근처여서 첫번째 숙소에 묵는 동안 받는 것이 나아서 이러저러하다 보니 마사지로 여행을 시작하게 되었다. 라바나 마사지는 모닝 프로모션으로 낮1시 전에 오일마사지를 받으면 바디스크럽 또는 페이스스크럽 1시간을 무료로 서비스 해준다. 거기에다가 간단한 조식까지 제공을 해주기 때문에 라바나 오전 오일마사지가 가격대비 꽤 괜찮아서 인기가 많다고 한다. 그래서 예약없이 가면 못 받는 경우가 많아서 우리도 사전에 한국에서 예약을 해놓고 갔다. 예약은 라바나 홈페이지의 Reservation에 있는 이메일주소로 메일을 보내서 예약했다. [email protected] 홈페이지 : http://www.lavanabangkok.com/ 양식은 인터넷 검색해보니 아래 내용으로 많이 하는 것 같아서 그대로 했다.ㅎㅎ 우리가 예약한 상품은 아로마오일 … 더 보기 “2013 방콕여행 1일차 – 라바나(Lavana) 마사지”